logo

복지동향

어디서든 믿고 이용할 수 있도록 공공보건의료 강화한다


- 지역 공공병원 20개소 이상 확충 등 5년간 약 4조 7000억 원 투입 -

- 2021년 제1차 보건의료정책심의위원회 개최해
「제2차 공공보건의료 기본계획(’21∼’25)」 수립, 보건의료발전계획 수립 방향 논의 -

 

□ 보건복지부(장관 권덕철)는 6월 2일(수) 2021년도 제1차 보건의료정책심의위원회*(이하 보정심)을 개최하였다.

     * 보건의료발전계획 등 주요정책 심의를 위하여 구성된 심의기구로 복지부장관(위원장), 관계부처 차관, 수요자-공급자 대표, 전문가 등 총 25명 이내로 구성(보건의료기본법 제20조)

 ○ 이번 보정심은 위원 수 확대, 균형있는 위원회를 구성토록 하는 「보건의료기본법」 개정(`21.3월)*에 따라 위원을 확대 위촉한 이후 개최되는 첫 회의로,

     * 위원 수를 최대 20명 → 25명으로 확대, 수요자-공급자 대표를 같은 수로 구성

 ○ 「제2차 공공보건의료 기본계획(`21~`25)」, 「보정심 운영계획 및 운영세칙 개정안」, 「보건의료발전계획 수립 추진경과 및 방향」을 심의・논의하였다.


◈ 제2차 공공보건의료 기본계획 (’21~’25)


□ 코로나19를 겪으면서 보건의료 전반에 대한 국가 책임을 강화하고 공공병원 등 공공의료를 확충해야 한다는 사회적 요구가 커지고 있다.

 ○ 그러나 전반적 공공의료 제공 기반이 취약(공공병상 한국 10.0%, OECD 평균 71.6%, ’18)한 가운데 의료 자원의 지역 격차에 따라 응급·심뇌혈관질환 등 필수의료의 자체 충족이 어려운 상황이다.

     * ▴응급의료기관 없는 시군구 32개(’21), ▴천 명당 활동 의사 서울 3.1명 VS 경북 1.4명(’19), ▴지역 내 의료 이용률(급성기 입원) : 서울 83.2% vs 충남 65.0% (’18)

 ○ 또한 대표적 지역 공공병원인 지방의료원의 인프라 및 인력이 부족*하고, 공공보건의료에 대한 협력·지원 기반 미흡 등도 지적되고 있다.

     * ▴중환자 치료 여건 미흡(300병상 이하) 공공병원의 코로나19 진료 비중 48.3% (’20.3∼4),▴지방의료원 정원 미충원(’20) : 의사 140명, 간호사 760명 (이직률 15.4%)

□ 보건복지부는 그간 정책 연구(국립중앙의료원 수행), 지방의료원 등 관계 기관 및 전문가 간담회, 공청회(4.26) 등을 거쳐,

 ○ “모든 국민 필수보건의료 보장”을 비전으로 한 「제2차 공공보건의료 기본계획안(2021~2025)」을 마련해 보정심에서 심의·확정하였다.

     * 심의·확정되는 과정에서 제기된 공공병원 확충, 지방의료원 역량 강화, 간호사 근무 여건 개선 등 다양한 의견에 대해서는 향후 공공보건의료정책심의위원회에서 시행계획 마련 등 보완해 나갈 예정임

 ○ 「제2차 공공보건의료 기본계획」은 ①누구나 어디서든 이용할 수 있는 공공보건의료, ②양질의 적정한 공공보건의료 제공, ③공공보건의료의 효과적 협력 및 운영을 위한 11개 추진 과제를 제시하고 있다.

□ 기본계획 관련 5년간 총 재정 규모는 약 4.7조 원(국비 기준, 추계치)으로 공공의료 확충에 필요한 투자가 차질 없이 이뤄지도록 할 계획이다.

 ○ 분야별로는 ①지역 공공병원 신·증축*, 응급·심뇌혈관질환 등 필수의료 제공 체계 확충 2조 3191억, ②국립중앙의료원 이전·신축, 지역 공공병원 시설·장비 보강 등 공공보건의료 역량 강화 2조 1995억, ③책임의료기관 확대·운영 등 공공보건의료 제도 기반 강화에 1,366억 원이 소요될 예정이다.

     * 지역 공공병원 신축 시 예비타당성조사, 추진 방식(재정 또는 BTL) 등에 따라 변동 가능

 

◈ 보건의료발전계획 수립 추진경과 및 방향 (비공개 토의)
□ 2018년 제1차 보정심 논의 후 추진해온 보건의료발전계획 수립 방향에 대해 심도있게 논의하였다.

 ○ 복지부는 오늘 논의결과 및 각 계 의견 수렴을 토대로 빠른 시일 내에 보건의료정책 전반의 방향성을 제시하는 「보건의료발전계획」을 마련하고 보정심 심의를 거쳐 발표할 계획이다.

□ 보건복지부 권덕철 장관은 “공공보건의료는 국민의 생명과 건강을 지키는 필수적 의료 안전망이며, 이를 체계적으로 확충하기 위해 중장기·종합적 국가 계획을 수립하는 것이 중요하다.”라고 말했다.


 ○ 아울러 “보다 발전된 공공보건의료 체계 속에서 신종 감염병 유행 등 공중보건위기에 대비하고, 누구나 어디서든 질 좋은 필수의료를 이용할 수 있도록 공공보건의료 기본계획을 적극 추진해 나가겠다.”라고 밝혔다.

 ○ 또한 “「보건의료발전계획」은 각 부처, 의료계 및 시민사회와 논의 중인 보건의료현안에 대한 비전과 정책방향을 종합적으로 담아 보건의료의 발전상을 제시할 수 있도록 하겠다”고 말했다.


List of Articles
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
235 [2021.6] 보건복지부 - 노인보호전문기관의 상담ㆍ교육 등을 받지 않는 노인학대 행위자 등에 대한 과태료 부과 기준 마련 file 협회 2021.06.15 14
234 [2021.6] 보건복지부 - 정신건강복지법 시행령 일부개정령안 국무회의 의결(권역별 트라우마센터 설치‧지정 및 운영 규정 마련) file 협회 2021.06.15 7
233 [2021.6] 보건복지부 - “이어지는 손끝이 보여주는 행동이 됩니다.” file 협회 2021.06.15 4
232 [2021.6] 보건복지부 - 보건복지부 1차관, 자활 방향성에 대해 현장 의견 경청 file 협회 2021.06.15 5
231 [2021.5] 여성가족부 - 이주배경청소년 통합서비스 제공으로 사각지대 해소 file 협회 2021.06.03 44
» [2021.5] 보건복지부 - 어디서든 믿고 이용할 수 있도록 공공보건의료 강화한다 file 협회 2021.06.03 29
229 [2021.5] 보건복지부 - “아동학대 없는 세상을 위해 전 사회가 함께 노력하겠습니다” file 협회 2021.06.03 21
228 [2021.5] 보건복지부 - 지역사회 통합돌봄 전달체계 개편방향과 과제 모색 file 협회 2021.05.18 70
227 [2021.5] 보건복지부 - 올해 부양의무자 기준 완화로 4개월 동안 6만2,618 가구에 기초생활보장 생계급여 추가 지원 file 협회 2021.05.18 50
226 [2021.5] 보건복지부 - 2021년 사회서비스원 설립 지역으로 울산, 전북, 제주 선정 file 협회 2021.05.18 37
225 [2021.5] 여성가족부 - 학교 밖 청소년의 대학진학을 지원합니다! file 협회 2021.05.06 44
224 [2021.5] 보건복지부 - 보건복지 정책에 청년의 목소리를 담는다 file 협회 2021.05.06 41
223 [2021.5] 보건복지부 - 내 삶에 필요한 복지, 이 책 한 권에 모두 담았다! 「2021 나에게 힘이 되는 복지서비스」 안내책자 개정 발간 - file 협회 2021.05.06 92
222 [2021.5] 보건복지부 - 지역사회 중심의 맞춤형 자살예방 사업 추진 file 협회 2021.05.06 72
221 [2021.4] 보건복지부 - 2021년 발달장애인 주간 ‧ 방과 후 활동 서비스 대상 대폭 확대된다 file 협회 2021.04.07 115
220 [2021.4] 보건복지부 - 「2021년 청년정책 시행계획」발표 - 보건복지부 분야 file 협회 2021.04.07 57
219 [2021.4] 보건복지부 - 의료부터 주거까지 새로운‘어르신 통합 돌봄서비스’선보인다. file 협회 2021.04.07 74
218 [2021.4] 보건복지부 - 3.30일 즉각 분리제도 시행, 학대 아동의 안전과 회복을 지원한다!. file 협회 2021.04.07 60
217 [2021.3] 여성가족부 - 맞돌봄‧맞살림 실천으로 아빠 돌봄참여 권리 보장, 엄마 독박육아 해소 file 협회 2021.03.17 117
216 [2021.3] 보건복지부 - 즉각분리제도 시행 대비 시도별 이행계획 제2차 점검회의 개최 file 협회 2021.03.17 47
목록
Board Pagination ‹ Prev 1 2 3 4 5 6 7 8 9 10 ... 12 Next ›
/ 12

나눔글꼴 설치 안내


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.

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
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.

설치 취소

Sketchbook5, 스케치북5

Sketchbook5, 스케치북5

Sketchbook5, 스케치북5

Sketchbook5, 스케치북5