[2019. 8] 보건복지부 - 지역사회 통합돌봄 연구기관 합동 워크숍 개최

by 협회 posted Aug 30, 2019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ESC닫기

+ - Up Down Comment Print

 

지역사회 통합돌봄 연구기관 합동 워크숍 개최

 

□ 보건복지부는 8월 29일(목) 14시 사회보장정보원 대강당에서 지역사회 통합돌봄과 관련한 주요 연구의 추진방향을 공유하고 내용 간 연계를 강화하기 위해 연구기관 합동 공동연수(워크숍)을 실시한다고 밝혔다.

  ○ 이 날 워크숍에는 관련 연구를 실시 중인 연구기관과 함께 국민건강보험공단, 건강보험심사평가원 및 지역사회 통합돌봄 선도사업(이하 ‘선도사업’)에 참여하고 있는 지역 연구기관 관계자 등 80여 명이 참석하였다.

 

□ 보건복지부는 2018년 11월 발표한 ‘지역사회 통합돌봄 기본계획’을 통해 선도사업 실시와 함께 심층 검토가 필요한 과제에 대한 연구를 병행하여 우리 실정에 맞는 통합돌봄 제공기반을 구축해 나가겠다는 계획을 밝힌 바 있다. 이에 따라, 2019년 통합돌봄 전문인력 육성방안, 재원 간 연계․조정을 위한 기반 연구 등 총 13건의 연구를 실시하고 있다.

 

□ 이번 워크숍에서는 연구의 내용이 상호 연관되어 추진방향 공유와 논의가 필요한 6건의 연구에 대한 발제와 토론을 진행하였다. 이를 통해, 연구 간 정합성을 확보하고 지역 현장과 전문가의 의견을 반영하여 연구 성과를 제고할 수 있도록 하였다.

 

□ 워크숍을 통해 발제한 연구의 추진방향은 다음과 같다.

 ○ 한국보건복지인력개발원은 ‘지역케어회의 지침(매뉴얼) 개발 및 교육․운영 방안 연구’를 통해 다(多)직종 연계와 통합 서비스 제공을 위한 지역케어회의 운영 방안을 제시하였다.

 ○ 분당서울대학교병원이 수행 중인 ‘통합돌봄 필요도 평가도구 개발 및 모의적용 연구’는 대상자의 욕구를 평가(assessment)하기 위한 판정 도구를 개발하여 이를 모의 적용해 보고 통합돌봄이필요한 대상자의 우선 순위를 제시하기 위해 추진 중이다.

 ○ 한국의료복지건축학회는 ‘통합돌봄센터 모형(모델) 마련 연구’를 통해 건강생활지원센터, 종합재가센터 및 주․야간 보호센터 등 다양한 돌봄 기반 시설의 복합화 방안을 제시하여 지방자치단체가 생활 SOC로 통합돌봄 기반시설(인프라)을 확충해 나갈 수 있는 방향을 제시할 예정이다.

 ○ 한국복지대학교 산학협력단이 수행 중인 ‘통합케어 전문인력 양성방안 연구’를 통해 통합돌봄 서비스 제공과 사례관리 등을 수행할 전문인력 양성을 위한 교육기관 운영방안을 마련하고 사회서비스 융․복합 인력 양성정책 수립에 활용할 예정이다.
 ○ 인하대학교가 수행 중인 ‘통합돌봄 재원 연계․조정을 위한 기반연구’는 통합돌봄으로 인한 재원의 변동을 예측하고 해외사례를 분석하여 국민건강보험, 노인장기요양보험, 국세, 지방세 등 통합돌봄과 관련된 다양한 재원 간 연계․조정을 위한 근거자료를 제시할 예정이다.

 ○ 국민건강보험공단 정책연구원은 ‘환자 중심 의료․요양서비스 제공체계 구축 연구’를 통해 의료와 요양 서비스를 함께 제공하는  복합체 운영 사례와 효과를 분석하고 우리나라에 통합모델 도입 가능성을 검토하고 있다.

 

□ 이 날 워크숍을 통해 발표한 연구는 올해 안으로 결과를 도출하여 통합돌봄 정책 수립 시 근거자료로 활용할 예정이다. 또한, 주기적으로 연구기관 워크숍을 개최하여 추진 방향을 상호 공유하고 관련 전문가와 학계의 의견을 지속적으로 수렴해 나갈 계획이다.

 


Articles

1 2 3 4

나눔글꼴 설치 안내


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.

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
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.

설치 취소

Sketchbook5, 스케치북5

Sketchbook5, 스케치북5

Sketchbook5, 스케치북5

Sketchbook5, 스케치북5